2009년 9월 1일 화요일

호열자는 잘못 ; 콜레라 cholera

'콜레라'를 한자로 표기할 때에 '虎列刺'(호열자)로 적습니다.
그러나 이것은 虎列剌(호열라;호렬라)의 오기 誤記입니다. 우리나라에서 처음 콜레라(cholera)란 말을 도입할 때 한자(중국어)표기인 虎列剌의 마지막 글자인 剌(수라 라)를 刺(찌를 자)로 잘못 읽어 虎列刺(호열자)가 된 것입니다.
그리고 虎列剌가 호열자가 아니라 '호열랄'이라고 주장하는 사람도 있으나 이 또한 우스꽝스러운 일입니다. 虎列剌는 cholera의 音借(음차)이므로 '라'자를 놔 두고 굳이 '랄'자를 쓸 필요가 있을까요?
때늦게나마 굳이 바로잡는다면 당연히 '호열라' 아니면 '호렬라'로 고쳐 불러야 되겠지요.

cholera를 虎列剌로 음역하였을 때에는 전문적으로 말하면 kho(된 히읗)-le(lie)-la 라는 音價(음가)를 취했으리라 추정됩니다. 현재 중국어 표준어인 보통화의 hu-lie-la와는 거리가 있습니다. 중국어에서 외래어 표기할 때에는 현재의 발음보다 原音(원음)을 취하는 것이 원칙(통례)인 것 같습니다.
(예; 기독교(基督敎)의 기독(그리스도)은 현재 발음은 '지두'이지만 원음은 구개음화하기 전의 '기독'으로 추정됩니다.
CANADA(拿大)는 '나다'가 아니라 '나다'

KINGSTON (士顿)은 '스둔'이 아니라 '스돈',

Kentucky (肯塔)는 '컨타'가 아니라 '컨탑'입니다.

XILA(臘; HELLAS의 음역)는 '씨ㄹ라'가 아니라 '히ㄹ라','헤이ㄹ라', '헤이ㄹ랍' 또는 '헤이ㄹ랏'입니다.)

참조(zdic.net): 虎列拉,霍亂的別名。為英語cholera的音譯。見「霍亂」條。或譯作「虎列剌」、「虎烈拉」、「虎烈剌」。

댓글 없음: